NEWS

부산시,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해양물류 플랫폼' 실증 시작

TOKENPOST| 09.16| 13



부산시가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혁신사업의 하나인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해양물류 플랫폼 서비스’의 실증을 오는 17일부터 추진한다고 밝혔다.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해양물류 플랫폼 서비스는 고등어, 아귀 등의 수산물이 생산지에서 소매점까지 유통되는 과정의 모든 정보를 블록체인에 기록해 소비자가 스마트폰으로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온도에 민감한 수산물은 상온에서 변질 우려가 크기 때문에 반드시 저온 상태에서 운송, 보관해야 한다. 지금까지는 소비자가 수산물을 구매할 때 원산지 정도만 확인하고, 유통과정의 온도변화를 확인할 방법은 없었다.

하지만 이번 사업에서는 수산물의 유통과정에서 발생하는 모든 정보(온도, 습도, 원산지, 방사능, 충격, 문 열림, 위치정보 등)를 블록체인에 기록해 스마트폰으로 누구나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블록체인에 기록된 정보들은 위·변조가 불가능해 소비자는 수산물을 믿고 구매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수산물의 납품-검수-결제 과정을 스마트컨트랙트를 통해 자동으로 구현함에 따라 생산·유통·물류 사업자의 업무처리 시간과 비용이 절감된다.

부산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소비자가 신뢰할 수 있고, 신속한 업무처리가 가능한 스마트 콜드체인 플랫폼이 구축됨에 따라 지역 중소 유통·물류 사업자가 대형 유통기업들과 경쟁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시는 해당 사업의 실증사업이 마무리되는 2021년 후반기부터는 적극적으로 적용 지역과 상품의 확장을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물류 전문기업 및 산업별 전문 유통기업들과의 공조를 통해, 타 지자체로의 이전 및 확장도 추진한다.

2022년부터는 사업의 적용 범위를 수산물 유통·물류 시장에 국한하지 않고, 농산물, 축산물, 유제품 및 의약품 시장까지 확대해 전문기업들과 협업해나갈 예정이다.

토큰포스트 | info@tokenpost.kr



https://www.tokenpost.kr/article-42506

Comment 0

delete

Are you sure you want to delete this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