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트거래소 안보면 모른다! 대형호재로 거론되는 ICE의 Bakkt!

소셜세이브

|

Jan 03. 2019

|

329 읽음

백트거래소 안보면 모른다! 대형호재로 거론되는 ICE의 Bakkt!

#백트, #백트거래소, #비트코인백트, #ICE, #ICE백트, #Bakkt, #ICE

안녕하세요 :)

꾸준히 알찬 정보들을 전달해주는

암호화폐, 블록체인 전문 블로거 소셜세이브입니다!



오늘은 대형 호재 중 하나로 거론되고 있는 Bakkt 거래소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오래전에 알았는데 생각보다 알려달라는 분들이 많아 리뷰합니다.



소셜세이브의 백트거래소 분석

백트거래소, 현물거래, ICE, 스타벅스, 마이크로소프트




백트에 대한 설명입니다. 간단하게 거래소라는 말입니다.

많은 분들이 백트가 왜 이렇게 핫한지, 기존의 선물 시장과 다른 점이 무엇인지 궁금해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1. 현물거래입니다. 기존의 선물시장은 비트코인을 직접 사지 않고 지수를 맞추는 식의 거래였다면, 백트는 실제 비트코인을 사고 팔고 하는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실제 비트코인 수요가 생기면 가격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백트는 마진, 레버리지가 없습니다.


2. ICE (Intercontinental Exchange)라는 대형 금융 기관에서 진행하는 프로젝트입니다.

ICE는 뉴욕 증권 거래소를 비롯하여 12개의 거래소 및 시장을 운영합니다. 2017년 순이익만 약 2조 6천억원 되는 곳입니다.

현재 백트 Bakkt의 CEO인 Kelly Loeffler (캘리 뢰플러)는 위에서 이야기한 ICE의 창립자이자 CEO인 Jeffrey Sprecher 와 부부사이입니다. ICE가 대충 대충 진행하려는 것은 아닌 것이죠.

3. ICE와 스타벅스, 마이크로소프트, 보스턴 컨설팅 그룹 등 파트너십이 매우 매우 대단합니다.

스타벅스는 결제와 관련한 부분을 담당하여 추후에 정말 스타벅스에서 코인으로 결제가 가능해질 수도 있다는 이야기도 있습니다.

4. 유명 투자자들로부터 182.5 millon 달러 (약 2,057억원)을 성공적으로 투자 유치하였습니다.

아래는 번외이긴합니다.

코인베이스 부사장이 11월 백트의 COO로 합류했습니다.

그리고 11월 테스트 및 온 보딩을 시작하고 CFTC의 승인을 받아 12월에 거래를 하려고 했죠.

하지만 승인이 연기되어 1월 24일로 1차 지연을 하였습니다. (이 때도 가격이 하락했었죠)

그리고 최근 CFTC의 승인을 아직 받지 못하여 1월 30일 이후로 하겠다며, 2차 지연을 하였습니다. (미국의 셧다운으로 인한 연기라는 의견도 많았죠. 이 때도 가격은 하락했습니다.)

백트가 CFTC의 승인을 받을 것이라는 확신을 가지는게 본인들은 자금세탁방지의 투명성이나 시세조작 등의 ETF 거절 등을 해결할 수 있다는 것이였습니다. 아직 승인을 제대로 받은 것이 아니기 때문에 지켜는 봐야겠죠.

백트에 대한 지연이 가격에 악영향을 주는 만큼, 백트의 등장이 정말 가격에 긍정적 영향을 줄지는 지켜봐야겠습니다. 큰 돈을 가진 기관들은 기존의 암호화폐 거래소를 믿기는 힘든 부분이 있을 것입니다. 해킹 이슈들이 분명 존재했었기 때문이죠. 하지만 ICE라는 대형 금융 그룹에서 진행을 한다면 들어올 마음이 있던 곳을 들어 올 것입니다. 백트가 무조건 적으로 긍정적으로만 작용할 것이라고 생각하진 않지만, 백트를 통해서 시장에 자금이 들어온다면 당연히 좋은 영향을 주겠죠. 백트의 거래 시작 시기와 운영에 집중해야되는 이유일 것입니다.


소셜세이브블로그

소셜세이브 텔레그램

댓글 4

  • 르느아르 Jan 04. 2019

    대형이 들어온다고 무조건 호재라고 볼수 없는건 라인이 만든 거래소도 지금 잘 안되고 있지않나요..??

  • 소셜세이브 Jan 04. 2019

    그렇죠. 무조건 잘되진 않을 수 있는데 라인과는 규모가 좀 다르긴 합니다. 원래하던 사업 분야도 그렇고요.

  • 르느아르 Jan 04. 2019

    @소셜세이브 아 그렇군요. 좀 더 지켜봐야 결과를 알 수 있을듯 합니다. 감사합니다

  • 멋쟁이신사 Jan 03. 2019

    마진 아예 없어졌으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