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unity

Weshow: 블록체인 기술로 쇼트비디오 업계에 부능(energization)하다

WeShow | 08.28| 617

쇼트비디오의 재해석

Weshow는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쇼트비디오 커뮤니티다. 콰이(快手), 더우인(抖音), 유트브 등 중앙화 플랫폼과는 달리, 완전히 탈중앙화의 자치조직이다. 쉽게 말해서, Weshow의 의사결정권은 한 사람이나 한 회사가 아니라 수많은 커뮤니티 이용자가 결정하는 민주적 거버넌스 패턴이다. 뿐만 아니라 Weshow 플랫폼에서는 양질의 컨텐츠 투표, 채굴 등에 참여할 수 있고, 스마트계약 기술, 동영상 저작권 보호, 배포 메커니즘의 혁신 등을 통해 사용자의 권익이 더 이상 플랫폼에 침해되지 않도록 하는 근본적인 메커니즘 혁신이다.

블록체인 기술로 쇼트비디오 저작권 보호 실현

전통 쇼트비디오 플랫폼에서, 저작권 문제는 많은 사용자들의 통증이다. 사용자가 동영상을 올렸는데 인지도가 높은 크리에이터를 통해 다시 재생하면, 재생량이 심지어 창작자보다 훨씬 많다. 이는 많은 신규 사용자의 혁신 동력을 부족하게하고, 새로운 혈액의 가입이 없으며, 내용이 점점 동질화되어 사용자 체험이 수직 하락하게 되었다. 이 원인은 결국, 동영상 저작권 확인이 어렵고, 관련 기술이 완벽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Weshow는 블록체인 기술로 이 문제들을 해결한다.

Weshow 플랫폼에서는 동영상마다 분산처리 엔진 분석을 거친 뒤 동영상 속성에 따라 자동으로 유일한 해시치가 생성된다. 해시치는 플랫폼의 유일한 신분 표시로 사람의 주민등록번호와 유사하다. 이로써 Weshow 플랫폼에서는 완전히 동일한 동영상이 존재하는 것을 방지하며, 해적판의 발생을 효과적으로 면한다.

IPFS기술로 쇼트비디오의 지능저장 및 배포 실현

일반 쇼트비디오 플랫폼에서는, 도메인 주소를 통해 컨텐츠를 방문한다. 하지만 Weshow는 IPFS(Inter Planetary File System, 분산형파일시스템)를 채택해 지속적이고 분산된 스토리지와 파일 공유를 위한 네트워크 전송 프로토콜을 사용한다. 이는 기존 전송방식이 피라미드식 관리와 비슷해 문서방문이 계층적 효과가 뚜렷하고, Weshow 플랫폼의 IPFS 프로토콜은 편평화 관리와 비슷하며, 어떤 계층도 없으며, 내용이 사용자에게 직접적으로 전달되는 것과 비슷하다.

IPFS는 네트워크에서 한 대의 서버가 고장 났다고 해서 전체 커뮤니티에 영향을 주지 않으며 서버의 원가를 크게 낮춰 네트워크의 공격성과 용착성을 높이는 데 유리하고 전송 효율이 높다. Weshow는 중앙화 플랫폼에 비해 쇼트비디오 체험이 훨씬 유창하다.

스마트계약을 통해 수익공유 실현

Weshow 플랫폼의 컨텐츠는 사용자의 소유이며, 사용자가 플랫폼의 핵심 자산이기 때문에 Weshow는 플랫폼의 이익 80%를 플랫폼 사용자에게 나눠준다. 인위적인 개입은 필요 없이 사용자는 ‘주주’와 유사하기에 여기서 ‘주주’는 투자 없이 양질의 컨텐츠만 제공하게 된다.

Weshow커뮤니티에서는 사용자의 행동 속성에 따라 점수가 매겨지는데, 예를 들어 동영상 업로드, 좋아요, 공유 등은 모두 행위 점수를 늘릴 수 있으며, 행위점수는 사용자의 배당 참여에 중요한 근거가 된다. 이를 통해 커뮤니티는 공정한 수익 배분을 실현하고, 중앙화된 관리의 분배 불균형을 피할 수 있게 된다.

결론적으로, Weshow는 블록체인과 쇼트비디오를 결합한 혁신적인 제품이다. 중앙화된 의사결정 패턴에 대한 변혁을 통해 플랫폼은 지배권을 사용자에게 위임한다. Weshow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동영상 저작권 보호, 컨텐츠 스마트 스토리지, 수익 공유를 실현한다. Weshow와 같은 새로운 블록체인 쇼트비디오 커뮤니티의 등장은 업계에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줄 것이다.

Comment 0

delete

Are you sure you want to delete this post?